• 홈
  • 미디어

  • 보도자료

  • 상세보기

두산베어스 애큐온 홈런존 기금 전달식 진행

두산베어스 애큐온 홈런존 기금 전달식 진행

등록일 : 2020-11-02

 

두산 베어스 보도자료 입니다.
 
두산베어스 애큐온 홈런존 기금 전달식 진행

- '애큐온 홈런존 2차기금 전달식' 통해 홈런 기부금 300만원 전달 -


두산베어스(사장 전풍)와 공식협력사 애큐온이 홈런으로 쌓은 기부금을 어려운 이웃에게 전달했다. 
 
두산베어스는 30일 잠실구장에서 열린 키움과의 홈 경기에 앞서 '애큐온 홈런존 2차 기금 전달식'을 진행했다.
 
선수단 대표로 나선 페르난데스는 서울 소재 삼동지역아동센터에 300만원을 기부했다. 기부금은 내부 환경 개선 및 코로나19 방역 물품 구입으로 활용될 예정이다.
 
페르난데스는 "코로나19로 어려운 상황에서 작게나마 보탬이 돼 기쁘다. 내년에도 많은 홈런을 치도록 하겠다"고 소감을 전했다.
 
'애큐온 홈런존'은 두산베어스가 작년부터 애큐온과 함께 운영하는 외야존이다. 선수들은 외야 우측 두번째, 세번째 블록으로 홈런을 날리면 소외 계층에 100만원씩 기부금을 전달할 수 있다.
 
앞서 1차 기금 전달식에서는 7월 중순까지 쌓은 800만원을 기부했다. 그리고 이날 7월30일 키움전 페르난데스(9호), 8월15일 KT전 국해성(10호), 10월2일 KIA전 최주환(11호) 등 3명의 선수가 적립한 300만원을 전달했다.
 
한편 애큐온캐피탈과 애큐온저축은행은 '애큐온 홈런'이 나올 때마다 각각 50만원씩 총 100만원의 기부금을 제공하고 있다. 두산베어스(사장 전풍)과 공식협력사 애큐온이 홈런으로 쌓은 기부금을 어려운 이웃에게 전달했다.
 
 
 
두산 베어스